뉴스 > 문화

박지성, 대리인 계약파기 부동산 가압류

기사입력 2006-09-29 16:22 l 최종수정 2006-09-29 16: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리인 계약 파기 문제를 놓고 첨예하게 대립해온 박지성과 전 에이전트사인 FS코퍼레이션의 신경전이 결국 법정다툼으로 번지게 됐습니다.
박지성의 전 에이전트사인 FS코퍼레이션은 지난 12일 에이전트 수수료 등 채권에 대한 집행을 보전하기 위해 박 선수 소유의 부동산에 대해 서울중앙지법에 가압류신청

을 냈다고 밝혔습니다.
FS코퍼레이션은 이번 가압류 조치는 지난 7월 박 선수 측의 일방적인 계약해지 통보와 함께 자신들을 배제한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연봉 재협상을 하는 등 일련의 계약 위반에서 발생한 손해를 보상받기 위한 민사소송에 앞서 취해진 조치라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골프장 로비 1m 거리서 스쳤는데 '확진'…마스크 미착용
  • [속보] 윤석열 "직무배제 명령 취소하라"…추미애 상대 소송 제기
  • 노원구청서 사흘새 16명 감염…공무원 워크숍이 감염 고리?
  • 검사장 17명 "윤석열 직무정지, 재고해달라"…이성윤 제외
  • 돈 받고 손님과 잠 자는 게 신종 직업?…중학교 수업 논란
  • 차에서 지문 '꾹'…제네시스 GV70, '간편 결제' 탑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