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김우중 씨 상고 포기...징역 8년6월 확정

기사입력 2006-11-20 08:27 l 최종수정 2006-11-20 08:27

분식회계와 사기대출, 재산국외도피 혐의 등으로 구속수감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상고를 포기했습니다.
이에 따라 김

전 회장은 항소심에서 징역 8년6월에 벌금 천만원, 추징금 17조9천253억원을 선고받은 형이 확정됐습니다.
김 전 회장은 질병으로 구속집행 정지 상태에서 항소심 재판을 받던 중, 선고를 앞둔 지난달 30일 구속집행정지 연장신청이 허가되지 않아 서울구치소에 재수감 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