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가격 하락 배추·무 대량 폐기

기사입력 2006-11-08 13:12 l 최종수정 2006-11-08 13:12

농림부는 작황 호조로 값이 크게 떨어지고 있는 배추와 무의 가격 안정을 위해 농협과 농가의 계약재배 물량중 2천400ha의 농산물을 산지 폐기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산지 폐기 규모는 전체 김장용 무와 배추의 8.2%에 달합니다.
배추값은 10월 중순 도매가 기준으로 1㎏

당 209원에서 11월초 186원으로 떨어졌으며 무 도매가도 1㎏당 413원에서 261원으로 하락했습니다.
박해상 농림부 차관은 생산자들이 비용도 충당하지 못할 만큼 배추와 무의 가격이 떨어졌다며 농민들의 어려움을 돕는 차원에서 배추 1포기라도 더 김장을 담가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