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이지로보틱스 "국민로봇 시대 연다"

기사입력 2006-11-08 10:07 l 최종수정 2006-11-08 10:07

가정마다 로봇을 한 대씩 보유하는 국민로봇 시대가 곧 시작될 것으로 전망되는데요.
가사분담은 물론 교육 등 생활 속에서 여러 용도로 활용할 수 있는 로봇을 만들며 국민로봇 시대를 준비하고 있는 중소기업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김정원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무선펜을 설명서에 나온 아이콘에 갖다대자 로봇이 바로 반응합니다.

현장음 : "아이 러브 유"

현장음: "뽀뽀 쪽"

동화도 대신 읽어 줍니다.

현장음: "견우와 직녀.옛날 옛날 하늘나라 임금님에게 예쁜 공주가 하나 있었습니다. 공주는 마음씨도 착했습니다."

6년 전 축구 로봇으로 사업을 시작한 이지로보틱스는 지능형 로봇 '큐보'를 선보이며 국민로봇 시대 개척에 나섰습니다.

인터뷰 : 조원태 / 이지로보틱스 대표
-"친구처럼 자기에게 어떤 감정과 감성을 줄 수 있느냐가 중요합니다. 국민로봇 시대가 도래한 겁니다."

김정원 / 기자
-"이같은 지능형 로봇 2백대가 정보통신부 주관의 국민 로봇 시범 서비스 사업의 일환으로 각 가정에 이달 말까지 설치될 예정입니다."

하지만 소비자들이 가정용 로봇 구입의 필요성을 크게 느끼지 못하는 상황이라 수요 창출이 급선무입니다.

인터뷰 : 조원태 / 이지로보틱스 대표
-"싸게 제품을 만들어서 공급해야 하고, 시장 활성화를 위해 투자가 더 있어야 합니다. 또 로봇 시장에 대한 일반인의 인식개선도 풀어야 할 숙제입니다.

"

이를 해결하기 위해 노인 치매 방지용 콘텐츠 등 다양한 전문 로봇 개발을 통해 소비자들의 관심을 끈다는 전략입니다.

또 직원의 80% 이상을 연구인력으로 채우며 연구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디자인도 획기적으로 개선한다는 계획입니다.

mbn뉴스 김정원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