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신규 상장사 대주주 평가이익 2.7조원

기사입력 2006-09-07 12:42 l 최종수정 2006-09-07 12:42

올들어 주식시장에 새로 상장된 기업들의 대주주가 보유주식을 통해 얻은 평가이익이 2조 7천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증권선물거래소에 따르면,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에 올해 신규 상장된 36개사의 대주주들이 상장 이후 이달 6일까지 거둔 평가이익은 2조 7천 125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가장 많은 평가이익을 얻은 대주주는 롯데쇼핑의 대주주인 신동빈 부회장으로 1조 3천 942억원을 기록했습니다.
또 미래에셋증권의 대주주인 미래에셋캐피탈이 5천 611억원으로 그 뒤를 이었고, 코스닥시장에서는 평산의 신동수 대표가 천 150억원으로 평가이익이 가장 많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