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포 썸 라이즈’ 윤영경, 새 여행자로 합류…김성용 “女출연자의 강적일 듯”

기사입력 2019-02-12 00:25

‘비포 썸 라이즈’ 윤영경 사진=‘비포 썸 라이즈’ 방송 캡처
↑ ‘비포 썸 라이즈’ 윤영경 사진=‘비포 썸 라이즈’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비포 썸 라이즈’ 윤영경의 등장에 남성 출연자들이 관심을 보였다.

11일 오후 방송된 MBN ‘비포 썸 라이즈’에서는 윤영경이 새 여행자로 합류했다.

이날 윤영경은 “영화 ‘국제시장’에서 데뷔해서 연기자로 활동하고 있다”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사랑에 빠지려면 2,3일 정도면 될 것 같다. 왜냐면 여행이니까. 마음에 드는 사람이 있으면 그동안 못 만났던 한이 있기 때문에 바로 고백할 수 있다”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이어 출연자들은 다 같이 식사를 했다. 윤영경은 식사 도중 적막이 흐르자 어색해했고, 유현석은 “본인이 와서 조용한 게 아니라 원래 밥 먹을 때 조용할 때가 있다”며 배려했다.

남성 출연자들은 윤영경의 등장에 자연스럽게 장난을 치며 들뜬 모습을 보였다. 조미영은 “질문도 엄청 잘하시고 물어보면 당황할 수도 있는데 당황하지 않고, 저랑 너무 다른 느낌”이라며 윤영경의 친화력을 부러워했다.



김성용은 “처음 만나는 자리에서 말도 잘하고 재밌는 분위기를 만들었다”며 “기존 여성 출연자들이 새로운 윤영경을 강적이라고 생각하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윤영경은 첫인상 1위로 유현석을 지목했다. 그 이유로 “처음에 가서 어색할 때 영경씨 때문에 어색한 거 아니라고 말씀해주셔서 든든했다”고 털어놨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