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도쿄올림픽 뇌물 의혹 日올림픽위원회 회장 수사 '충격'

기사입력 2019-01-12 18:05 l 최종수정 2019-01-12 20:36

일본 올림픽위원회 다케다 스네카즈 회장이 2020년 도쿄올림픽 유치와 관련해 국제올림픽위원회 아프리카 출신 위원들에게 뇌물을 준 혐의로 프랑스 사법당국의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스네카즈 위원장은 2013년 올림픽 유치 당시 200만 유로, 우리 돈 약 25억 7천만 원의 뇌물을 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