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의 1월 11일 '이 한 장의 사진'

김주하 기자l기사입력 2019-01-11 20:29 l 최종수정 2019-01-11 21:12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영국 해변에서 목에 파란색 그물이 감긴 물범이 포착됐습니다. 목 주변에 핏자국이 선명하고 힘도 없어 보이지요.

구조대가 다가가면 도망가다 질식할까 접근도 어려운 상황.

이 물범도 고통스럽겠지만, 짝을 지키며 곁을 떠나지 않는 수컷 물범의 모습도 안타깝습니다.

두 마리 물범의 애처로운 눈을 보면 인간의 편의를 위해 마구 쓰고 버리는 플라스틱 쓰레기, 줄여야겠다는 생각을 다시 하게 되네요.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